세상에서 가장 귀한 선물, 정윤호

join  login


name   pass   home 
html  


11-09-03 훠훠날자 231 .
세귀선에서 언제나 이쁜 윤호영상 잔뜩 보고 갑니다......
아 전 윤호를 사랑하는걸까요 세귀선 마스터님을 사랑하는걸까요....
11-09-03 sun 230 .
인정많은 세귀선 마스터님 다가오는 추석 보름 한가득 복 받으세요~
11-09-02 유노별 229 .
SM Concert 소식 없을까 들어왔다가
8/28 도쿄 에이네이션 엔딩 talk 영상 아래 써놓으신
마스터님 글 읽고 이 밤에 눈물 쏟아 버렸네요.

진심으로 팬들을 배려하고 감사해하는 저렇게 투명한 윤호 모습을 보고도
시기하고 질투하고 흠집을 내는 인간들은 절대 잘될 리가 없어요.

저는 늘 기도하고 있어요.
이제는 더 이상 윤호 마음에 상처 주는 일이 일어나지 않게 해달라고,
(혹시 어쩔 수 없이 겪게 될 경우라도 지저분한 인간들 땜에)
윤호가 마음의 상처를 느끼지 않게 해달라고
윤호가 이루고 싶어하는 모든 일들이 순조롭게 이루어지게 해달라고.

윤호는 진짜 스스로를 자랑스러워해야 해요.
저는 윤호땜에 난생 처음으로 팬이라는 자리에 서서 응원하는 사람이 되었으니까요!

마스터님, 저도 우리 윤호 끝까지 응원할 거에요! 힘내자구요!
11-09-01 언제까지나 228 .
마스터님

역사적인 2011 에이네이션 엔딩신기를 마스터님 덕분에 감상할 수 있었습니다.
덥고 습한 날씨에 얼마나 고생하셨을까 싶고, 사진 찍는 것 그렇게 힘들었다는데 역심 마스터님이셨어요^^
눈빛 임신을 야기시킨 윤호의 애교를 볼 수 있어서 얼마나 행복했었던지요..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
11-08-31 mildho 227 .
이번의 황당한 사건들 겪으면서 진심으로 윤호만 보고 달려야겠구나 느꼈어요.
같은 마음으로 윤호를 아끼고 사랑하는 팬들이 정말로 고맙고 감사한 시간들이었네요. ^^
앞으로 제 뒷통수의 건강과 안녕을 위해 저쪽에 대한 모든 괸심과 호감도 끊어버릴 작정입니다.
마지막으로 항상 좋은자료 보여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그리고 윤호를 아껴주셔서 감사드리구요. ㅠㅠ
윤호 아끼는 모두를 사랑합니다~ *ㅡ//////////ㅡ*
11-08-31 라안느 226 .
요번에 더러운 사건이 터지면서
다시한번 마스터님들께 감사하는 마음을 가졌어요^^
얼마나 고생하시면서 양질의 사진과 영상을 찍고 계시는 지
누구보다 잘 아는 사람으로써 다시한번 감사드리고 또 감사드려요.

그리고 다시한번 깨달았답니다.
무조건 오빠만 보고 가는 게 정답이라는 것을요.

혹시나도 이번 사건들로 인해 기분 나쁘시거나 속상해 하실 필요 조차도 없어요.
그럴만한 가치도 안되는 사람들이니깐요.

환히 웃는 윤호 오빠 얼굴보며 오늘도 힘 내세요^^
화이팅입니다!!!!!!!!!!!
11-08-31 포트 225 .
마스터님 ㅠㅠ 안녕하세요(꾸벅)
이번 에이네영상 정말 감사히 잘 봤습니다 ㅠㅠ
저같은 지방+안방+잉여 수니는 당최 꿈도 못꿀 에이네이션 무대를 제 방에서 편안히 가부좌 틀고 봤어요 ㅠㅠ 엉엉
전광판(? 스크린? ) 촬영할때 계속 고정하고 있으려면 팔도 아프고 힘드셨을텐데요 ㅠㅠ 감사합니다 ㅠㅠ
세귀선엔 올때마다 느끼는거지만 뭔가 참 훈훈한것 같아요 ㅠㅠ
그럼 전 이만 총총총. 물러갑니다.
11-08-30 하쿠 224 .
어제는 참 다이나믹했던거 같아요-
그저 윤호 하나 아끼기만해도 바쁜 팬질인데 말이죠..;
참,
이 이야기가아닌데-ㅎㅎ

가을이 오는 듯 하더니 다시 한발 물러섰네요-
윤호가 좋아하는 여름이지만, 더운 날씨에 무기력 해지는거 같아서 빨리 가을이 왔으면 좋겠습니다~ㅎㅎ

더운 날씨에 도쿄공연 다녀오시구,
윤호의 모습을 담아주셔서 너무 너무 감사드립니다~
11-08-29 윤아 아줌마 223 .
마스터님...

I wanna say "thank you" to you.
Your fancam is always the best.
Yoonho in your fancam is so handsome and lively.
I think, you do it with love, so it awesome.
So, waiting for your great fancam >< Cheer Cheer!!!

마스터님 화이팅 ^^~

from Yoonho Thai fan.
11-08-28 유노별 222 .
마스터님,

키앤크 영상이후 너무 조용하셔서 무슨 일이 있나 걱정했어요.
우리 윤호에 대한 그 깊은 사랑이 식었을리가 없는데 말이에요.
그래서 난 윤호가 보고 싶어 다른 팬사 자료들을 보러 다녔어요.

감격적인 대박 선물 준비하시느라 그동안 조용하셨군요.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바보같이 눈물 쏟으면서 올려주신 자료들 보고 또 봤어요.

윤호의 멋진 모습들 또 올려 주세요!

11-08-20 밥보다훠 221 .
안녕하세요 마스터님!
제가오늘 엄마랑 핫트랙스에갔다가 '왜'앨범이있길래 하나샀습니다^^ 엄마는집에있는데 뭐하러또사냐구하지만 한터차트보니우리가5위더라구요ㅠㅠㅠㅠ 골디에서대상타야되는데ㅠㅠㅠㅠ 근데세귀선에서는'왜'앨범 공구안하나요???ㅠㅠㅠㅠㅠㅠㅠ슈주분들앨범판매량장난아이던데ㅠㅠ 우리도공구했으면 좋겠습니다!!!!
11-08-16 승지현 220 .
안녕하세요 2011년 완전 새로운 팬입니다,
과거의 윤호를 찾다가 여기까지 왔습니닷~
여기에 오니 넘 잘 정리 되어있어 감사하네요~
그런데 어떤 것은 비밀 글이라 못보게 되어있던데
예를 들면 패밀리가 떴다2008 같은 것은 못보던데
그런 것 보려면 어떻게 해야 되나요?
11-08-16 단추 219 .
항상 세귀선마스터님에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영상보고있어요^^)
신생팬들에게는 없어서는 안될 공간 "세귀선"
항상 행복하세요 ^^
11-08-15 오빠가쓰는침대 218 .
여기다 이런거 올려도 되나요? 안되면 쪽지 주세요ㅠㅠ 어디에 올려야 되는지를 몰라서 ㅠㅠ 지금 죄와죄랑 오빠들 놓고 투표하고 있어요!! 중복투표 안되고 스마트폰이나 아이팟같은걸로도 투표할 수 있어요!! http://kpopn.com/2011/08/12/77941/ 지금 얼마 차이 안나요ㅠㅠ 가입 필요없고 걍 딸칵 누르기만 하면 끝이에요!!!!!
11-08-13 윤호행복 217 .
프랑스 파리..
눈과 귀를 붙드는 아름다운 몸짓을 보여주던 어느 젊은 남자를
사랑한다는 메시지와 함께 끝나는 영상 박스 안에서 발견한 올 여름..
그의 미모와 열정이 만들어 내는 황홀경에서 참 많은 밤을 보냈나 봅니다..
저의 사람제조 연식이 하도 하도 오래된지라
그의 눈빛을 감상하기 위해 돋보기가 필요한 지경이거늘
어쩌다가 요런 세상 이쁜 거는 놓치지 않아서리
이 쇠약한 몸둥일 녹아내리게 만드는지.. ^^

..올 여름 내내
신선한 옹달샘물 얻어 마시면서
감사하단 말씀 한번 드리질 못했습니다..
그리고 다시 또 불쑥 인사 드리지 못하더라도
고이 전해주시는 회춘의 샘물에
항시 감사히 목 축이겠노라고
오늘 한번 전해봅니다..

11-08-10 15usagi 216 .
[영상] 20110806-Music Fair-talk
http://www.onlyone-uknow.com/bbs/view.php?id=data_burning&page=1&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482

어떻게 하면 열람할 수 있습니까?

비밀번호는 무엇일까요?
11-07-31 유노별 215 .
세귀선 마스터님의 시간 헌신,
덕분에 아름다운 우리 윤호를 매일 보러 오게 되네요.
늘 감사하는 마음입니다.

궁금한 건 레벨 업그레이드에 대한 규정이에요.
신생팬이라 레벨 9인데
레벨 8이 되려면, 또 그 이상에 대한 규정 안내 공지가 있으면
어떨까 생각해 봅니다.

11-07-29 실버선장 214 .
세귀선 마스터님! 덕택에 예쁜 우리 윤호 매일 보고 있습니다.
윤호가 볼수록 재능도 있지만 사람이 괜찮네요.
항상 봉사하시고 여러사람을 행복하게 해주는 마스터님 복받으시고  행복하세요.
11-07-27 유노별 213 .
뭐 새로운 소식 없나 새로운 자료 올라 왔을까
방앗간 스쳐 지나가지 못하는 참새처럼 또 방문했어요.

물폭탄으로 도로 통제되어 우회하느라
잠실에서 예술의 전당 못미쳐까지 4시간동안 차안에 갇혀 있으면서
윤호창민 노래만 반복해서 듣고 또 듣고....

결국 출근은 포기하고
집에서 출발한지 5시간 걸려 귀가.
여러가지로 힘든 하루였는데 윤호창민 노래가 마음 진정시키는 데 힘이 되었어요.
11-07-24 sun 212 .
부지런히 유노윤호의 영상을 올려주시니 고맙단 말외에는 할 말이 없네요^^

  
list   [1][2][3][4][5] 6 [7][8][9][10]..[17] next
name content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sseri / kimamore.com